위클리, 세븐틴 ‘아주 NICE’ 퍼포먼스 커버 공개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최선혜 기자] ‘2020 슈퍼루키’ 신예 위클리(Weeekly)가 ‘고퀄리티’ 퍼포먼스 커버를 공개하고 팬들과의 약속을 지켰다.

위클리는 지난 9일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 등지를 통해 세븐틴의 ‘아주 NICE’ 퍼포먼스 커버 영상을 깜짝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 커버 영상은 글로벌 K팝 채널 브랜드 원더케이(1theK)를 통해 데뷔 전 공개된 위클리의 첫 리얼리티 ‘플레이엠 신인개발팀’의 연장선으로, 방영 당시 ‘위클리 버전으로 보고 싶은 커버 무대’라는 주제로 진행된 팬 투표의 결과물이다. 당시 국내외 3만여 명의 팬 참여가 쏟아진 위클리의 이 커버 곡 투표는 세븐틴의 2개 히트곡 중 가장 고득점을 달성한 ‘아주 NICE’가 낙점, 위클리만의 색깔로 재해석을 거쳐 공개돼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이번 커버영상은 위클리의 목소리로 새롭게 녹음작업을 거친 음원과 연습실이 아닌 스튜디오 세트를 배경으로 한 ‘고퀄리티 커버’ 콘텐츠라는 점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위클리만의 개성을 더해 걸그룹 버전으로 새롭게 탄생한 ‘아주 NICE’는 통통 튀는 멤버들의 보이스 컬러는 물론 일곱 멤버가 오차 없이 만들어내는 ‘칼군무’로 단숨에 눈과 귀를 압도한다. 특히멤버 전원 랩, 보컬, 센터 포지션까지 자유롭게 오가는 이 퍼포먼스 커버는 ‘멀티 포지션’ 그룹을 목표로 하는 ‘슈퍼 루키’ 위클리의 무한 잠재력을 확인케 하며 공개 직후 국내외 K팝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지난 6월 30일 화제 속에 데뷔 신고식을 가진 위클리는 타이틀 곡 ‘Tag Me (@Me)’와 후속 활동 곡 ‘Hello(헬로)’로 약 5주간 이어진 첫 미니앨범 ‘위 아(We are)’의 공식 음반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유튜브 수치부터 음반판매량까지 2020년 신인 걸그룹 데뷔팀 중 단연 최상의 성과들을 입증한 위클리는 상승세에 힘입어 발 빠른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동시, 계속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전망이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