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2021> 김요한-조이현, 극과 극의 두 사람이 그려낼 풋풋한 로맨스에 기대감 UP

(사진 제공 : KBS)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박소연 기자] ‘학교 2021’의 김요한과 조이현이 교실이 아닌 패스트푸드점에서 만난 이유는 무엇일까.

24일(오늘)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극본 조아라, 동희선/ 연출 김민태, 홍은미/ 제작 래몽래인, 킹스랜드) 측은 김요한(공기준 역)과 조이현(진지원 역)의 아슬아슬한 기류가 담긴 투 샷을 공개해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극 중 공기준(김요한 분)은 부상으로 11년간 꿈이었던 태권도를 그만두고 목공 동아리 활동 등 본격적인 새로운 학교생활에 적응하려 애쓰는 캐릭터다. 또한 진지원(조이현 분)은 부당한 일에 목소리를 낼 줄 알고 ‘목수’가 되겠다는 꿈이 확고한 학생이다. 특히 서로의 첫사랑이었던 두 사람은 눌지과학기술고등학교에서 재회해 풋풋한 청춘 로맨스를 선보인다고 해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24일(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교복 차림의 공기준과 아르바이트 유니폼을 입은 진지원이 예상치 못한 만남에 놀라는 모습이 담겼다. 더욱이 진지원과 같은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공기준은 무심한 듯 보이지만 곁눈질로 그녀의 기분을 살피고 있어 궁금증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공기준을 바라보는 진지원의 담담한 눈빛이 포착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툭툭거리는 진지원과 뾰로통한 얼굴로 그녀의 행동을 지켜보는 공기준의 모습이 묘한 긴장감을 자아내고 있다.

과연 극과 극의 성격을 지닌 공기준과 진지원이 클래스 메이트에서 아르바이트 메이트로 만난 사연은 무엇일지, 두 사람이 그려낼 이야기가 오늘 첫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학교 2021’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는 패스트푸드점에서 만난 공기준과 진지원이 가슴 두근거리는 설렘과 상극 케미스트리로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두 사람을 감싸는 아슬아슬한 기류와 이들이 그려낼 풋풋하고 간질간질한 청춘 로맨스도 주목해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은 입시경쟁이 아닌 다른 길을 선택한 아이들, 모호한 경계에 놓인 열여덟 청춘들의 꿈과 우정, 설렘의 성장기를 그린 작품으로 24일(오늘)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