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환, ‘청춘기록’ OST ‘What If’ 29일 발매

김재환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김재환이 부른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연출 안길호, 극본 하명희, 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드래곤)의 OST가 발매된다.

가수 김재환이 부른 ‘청춘기록’의 다섯 번째 OST ‘What If’가 오늘 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 곡은 지난 8일 방송된 2회에서 극 중 사혜준(박보검 분)의 독백 장면에 처음 삽입되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유발한 바 있다.

‘What If’는 미디엄 템포의 팝 발라드 곡에 R&B의 느낌을 더한 새로운 형식의 노래로, 위로를 주는 따뜻함과 용기를 불러일으키는 뭉클하면서도 밝은 에너지가 느껴진다. 청춘들의 고민, 방황, 그리고 사랑을 절묘하게 녹여낸 가사는 듣는 이로 하여금 공감을 이끌어낸다.

여기에 어린 나이답지 않은 풍부한 감성을 가진 김재환의 보컬이 더해져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김재환은 진성과 가성을 넘나드는 가창력과 탁월한 리듬감으로 녹음 내내 스텝들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재환은 남혜승 음악감독과 드라마 ‘배가본드’, ‘사랑의 불시착’에 이어 세 번째 작업으로 알려져 더욱 관심이 모이고 있다. ‘What If’는 이전 드라마에서 불렀던 노래와는 완전히 다른 스타일의 곡으로 팬들과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지난 2019년 솔로 아티스트로 가요계에 전격 데뷔한 김재환은 ‘안녕하세요’, ‘시간이 필요해’, ‘안녕’ 등 활발히 음반을 발매하며 ‘신흥 음원 강자’로 떠올랐다. 또한, 김재환은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배가본드’,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등 다수의 드라마에 참여하여 극의 몰입도를 증폭시킨 바 있다.

‘청춘기록’은 현실의 벽에 절망하지 않고 스스로 꿈과 사랑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청춘들의 성장 기록을 담은 드라마이다. 꿈꾸는 것조차 사치가 되어버린 이 시대의 청춘, 저마다의 방식으로 꿈을 향해 직진하는 청춘들의 뜨거운 기록이 시청자들에게 설렘과 공감을 선사한다.

또한, ‘청춘기록’은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WATCHER(왓쳐)’ 등을 통해 치밀하면서도 섬세한 연출의 힘을 보여준 안길호 감독과 ‘닥터스’, ‘사랑의 온도’ 등 따뜻하고 감성적인 스토리에 현실적인 시선을 녹여내는 하명희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여기에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쌈, 마이웨이’, ‘동백꽃 필 무렵’ 등 오랜 시간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에 나서 웰메이드 드라마를 탄생시켰다.

청춘을 대표하는 박보검, 박소담, 변우석과 독보적 존재감을 지닌 하희라, 신애라까지 탄탄한 라인업을 구성하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는 tvN ‘청춘기록’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한편, 김재환이 부른 ‘청춘기록’의 다섯 번째 OST ‘What If’는 오늘 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