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오메가 팝업 전시 포착 ‘성수동에 나타난 조각상’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최선혜 기자] 배우 현빈이 변함없는 명품 비주얼로 근황을 전했다.

성수동에서 진행되는 스위스 럭셔리 워치 메이킹 브랜드 오메가(OMEGA)의 ‘007 노 타임 투 다이’ 팝업 전시를 축하하기위해 글로벌 앰버서더 현빈이 방문해 자리를 빛냈다.

현빈.(사진=오메가)

이날 현빈은 깔끔한 더블 브레스티드 자켓에 오메가의 007 워치를 착용한 완벽한 수트룩을 선보였으며, 변함없이 조각 같은 비주얼과 부드러운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분위기로 감탄을 자아냈다. 현빈은 전시회 및 오메가의 다양한 타임피스를 둘러보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현빈이 방문한 오메가의 팝업 전시회는 25번째 제임스 본드 영화인 ‘007 노 타임 투 다이’의 개봉을 기념하여 진행되는 전시로, 그간 영화 속 선보였던 제임스 본드 시계의 대명사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컬렉션과 이번 영화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007 노 타임 투 다이’ 에디션까지 한자리에 선보인다.

특히 ‘007 노 타임 투 다이’ 에디션은 오메가의 홍보대사이자 제임스 본드를 연기한 ‘다니엘 크레이그’와 007 영화 제작자들이 새로운 에디션 개발에 적극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더욱 특별한 모델이다.

한편, 오메가의 ‘007 노 타임 투 다이’ 팝업 전시회는 오는 10월 4일까지 성수동에서 개최되며 사전 예약을 통해 방문할 수 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