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당장 짐 싸게 만드는 목소리 “♬나랑 별 보러 가지 않을래” 열창

[나인스타즈=정현정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배우 박보검이 첫 출연했다.

 올해 1월 발표된 웹툰 <달빛조각사> OST ’내가 많이 사랑해요‘에 가창자와 뮤직비디오 주인공으로 인연을 맺은 이승철과 박보검이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무대를 준비한 것. 박보검은 ’내가 많이 사랑해요‘의 피아노 반주를 맡아 이승철과의 완벽한 호흡을 선보이며 귀호강과 눈호강을 가득 선물했다.

이어진 토크에서 박보검은 MC 유희열의 요청을 듣고 즉석에서 이승철의 ’서쪽 하늘‘과 토이의 ’좋은 사람‘을 피아노 연주와 함께 열창, 두 사람의 박수를 받았다. 이어 유희열과 ’젓가락 행진곡‘을 함께 연주하며 자칭 도플갱어다운 하모니를 완성하기도 했다. 한편 박보검은 “금요일 밤 <유희열의 스케치북> 애청자”라고 말하며 “유희열 선배님의 환한 미소가 내 마음을 간지럽혔다. 잊히지 않더라”고 말해 MC 유희열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박보검이 가수를 꿈꾸던 과거를 밝혔다. 배우로 데뷔하기 전 싱어송라이터를 꿈꿨다는 그는 소속사 대표의 제안으로 배우가 되었다고 말했는데, 아직도 그 꿈을 놓지 않고 있으며 현재 안테나뮤직의 샘김과 프로젝트를 준비하고 있다고 고백해 뮤지션 박보검의 모습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한편 박보검은 재작년에 적재의 ’별 보러 가자‘를 리메이크해 순수한 음색으로 주목받은 바 있는데, 이날 스케치북에서 이 곡을 짧게 선보이기도 했다. 이 모습을 지켜본 이승철은 “퓨어한 목소리가 좋다. 나는 오디션 때 이런 사람들을 뽑는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현 MC 유희열과 <뮤직뱅크> 전 MC 박보검이 2MC로 변신했다. 두 사람은 다음 무대인 이승철의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를 함께 소개했는데, 비주얼부터 멘트까지 완벽한 합으로 모두를 웃음짓게 만들었다.

이승철과 박보검이 함께한 최초이자 유일한 무대 ’내가 많이 사랑해요‘부터 이승철의 러브 테마곡 ’My Love‘,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무대는 지난 20일 금요일 밤 11시 25분, KBS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방송됐다.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