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요일 10:28 오후
6.5 C
Seoul

마이 데몬, ‘악마’ 송강, 김유정에게 능력 강탈?! ‘십자가 타투’ 소유권 두고 티격태격! 신경전도 설렘 폭발

날짜: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박소연 기자] ‘마이 데몬’ 악마 송강이 능력을 되찾을 수 있을까.

SBS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연출 김장한, 극본 최아일, 제작 스튜디오S·빈지웍스) 측은 25일, ‘악마 뺨치는’ 도도희(김유정 분)와 ‘악마’ 구원(송강 분)의 귀여운 신경전을 포착했다. 여기에 도도희를 향한 구원의 태세전환 ‘멜로 눈빛’은 이들에게 찾아온 설레는 변화를 기대케 한다.

‘마이 데몬’은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의 눈과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도도희와 구원의 달콤살벌 첫 만남부터 ‘악마’의 상징인 ‘십자가 타투’가 구원의 손목에서 도도희에게 옮겨가는 엔딩까지, 시간을 ‘순삭’하는 설렘 마법으로 뜨거운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그런 가운데 병원에서 포착된 도도희, 구원의 신경전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악마의 상징인 ‘십자가 타투’가 옮겨진 도도희의 손목을 가리키며 무언가 경고하는 구원. 도도희는 손목이 잡힌 채 황당한 얼굴을 하고 있어 궁금증을 더한다. 앞서 공개된 2회 예고편에서 “지금은 네 손목에 있지만, 원래는 내 거”라면서 ‘십자가 타투’의 소유권을 주장하는 구원에게 따귀를 날리는 도도희의 한방이 큰 웃음을 자아냈다. ‘악마’의 능력을 상실한 구원, 그리고 ‘십자가 타투’의 새로운 주인이 된 도도희의 운명이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가 쏠린다.

도도희와 구원의 달달한 눈맞춤도 눈길을 끈다. 티격태격은 온데간데없이 마주 선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묘한 분위기가 설렘 지수를 높인다. 시간이라도 멈춘 듯 서로에게서 눈을 떼지 않는 도도희와 구원. 달콤한 미소에 홀리기라도 한 듯 도도희의 눈빛에선 낯선 변화가 감지된다. 과연 이들에게 어떤 변화가 찾아온 것인지 궁금해진다.

‘마이 데몬’ 제작진은 “2회에서는 능력을 잃은 ‘악마’ 구원의 수난이 그려진다. 완전무결한 구원의 일상에 들이닥친 격변이 흥미로울 것”이라면서 “도도희와 구원에게 찾아온 아찔한 관계변화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 2회는 오늘(2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0 0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Popular

You May Like
Related

[한끗차이] ‘트롯 왕자’ 이찬원, ‘춤바람’ 났다?! “집에서 혼자 연습… 내 모습 낯설어” 일문일답 공개

 음악과 방송, 광고계를 종횡무진 누비며 출구 없는 매력을 뿜어내고...

배우 이하늬, 패션 매거진 ‘보그 코리아’ 3월호 커버 장식! 동시대를 대표하는 여성 24人 선정!

 배우 이하늬가 패션 매거진 ‘보그 코리아’의 3월호 커버를 장식했다.27일,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연, 캐주얼 무드 가득 담긴 ‘싱글즈’ 3월 호 화보 공개

 배우 김지연이 스타일리시하고 캐주얼한 무드의 화보를 완성했다.27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105주년 삼일절 맞아 유관순 열사 담은 음악극 ‘대한이 살았다’ 오른다

 문화예술공동체 사회적협동조합이 105주년 삼일절인 오늘 3월 1일 오후 2시 경기도 성남시 제1공단 근린공원...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