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28 일요일 05:39 오후
20.7 C
Seoul

‘고딩엄빠3’, 19세에 엄마 된 ‘무당 고딩엄마’ 노슬비 등장 “처음 아이 낳고 딸 존재 부정, 입양 보냈으면 큰일 날 뻔” 

날짜: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박소연 기자] “그동안 많은 풍파를 극복했지만, 딸과 저 사이에 또 다른 시련이 찾아왔어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3’에 고딩엄마 노슬비가 출연, 딸을 향한 절절한 모성애를 고백하며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든다.

29일(수) 밤 10시 20분 방송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3(이하 ‘고딩엄빠3’)’ 11회에서는 19세에 다온이 엄마가 된 26세 고딩엄마 노슬비가 출연한다. 어린 시절 학교 폭력과 가정 폭력을 겪은 뒤, 다온이를 출산한 후 무당이 됐다는 노슬비는 이날 “20대의 나이에 감당하기 힘든 가혹한 삶을 살았다”는 출연진의 위로를 받는다.

특히 노슬비는 “아이를 낳은 직후, 다온이의 존재를 부정했었다”고 솔직하게 고백한다. “비혼주의자였고, 아이를 낳고 싶지 않았다”는 노슬비가 “(출산 후) 입양을 보낼 고민을 진지하게 했었다”며 눈물을 보이는 것. 그러나 “다온이가 처음 나에게 ‘사랑해’라고 말했던 순간이 믿기질 않더라”며 “아무런 대가 없이 사랑하는 법을 알려준 딸에게 그때부터 마음을 활짝 열게 됐다”고 전해, 이야기를 듣던 조혜련의 눈물샘을 자극한다.

뒤이어 노슬비는 “요즘 다온이와 나 사이에 또 다른 시련이 찾아왔다”며 숨겨둔 고민을 털어놓는다. 이어진 일상 카메라에서는 여섯 살이 된 다온이가 엄마 노슬비보다 먼저 일어나 집안을 휘젓고 다닌다. 다온이는 자고 있는 엄마를 배려해 홀로 그림 그리기에 몰두하는 모습으로 “이런 여섯 살이 있다고?”라는 출연진들의 놀라움을 부른다. “아이 안에 어른이 들어 있네!”라는 폭풍 칭찬을 자아낸 다온이의 정체와, 모녀의 고민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모인다.

제작진은 “유년기의 상처를 딸 다온이로 인해 치유한 노슬비가 무당으로 살면서 겪는 특수한 상황으로 인한 고민을 비롯해, 전 남편과의 사이에서 아직 마무리되지 않고 있는 충격적인 에피소드를 밝혀 스튜디오를 ‘경악’에 빠트린다. 노슬비가 자신이 마주한 문제들을 슬기롭게 극복해나갈 수 있도록 따뜻한 시선으로 시청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노슬비가 출연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3’ 11회는 29일(수) 밤 10시 20분 방송한다.

0 0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Popular

You May Like
Related

닥터 차정숙 ‘위기의 남자’ 김병철, 장모 김미경 환심 사기 대작전 ‘폭소’! ‘충격’

  ‘닥터 차정숙’ 엄정화에게 또 한 번 위기가 닥쳤다. 지난 27일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연출...

김우석, ‘더 세이렌’ 서울 팬콘 성료⋯亞 투어 개막

 가수 겸 배우 김우석의 아시아 팬 콘서트 'THE SIREN(더...

‘놀면 뭐하니?’ 이이경X이미주, 화제의 ‘시상식 손 쓰담’ 영상 입 열다!

  ‘놀면 뭐하니?’ 비즈니스 커플 이이경과 이미주가 여러 썸 의혹(?)에 대해...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