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풍선껌’, 정체는 ‘이달의 소녀 김립’

제공 = MBC ‘복면가왕’ 방송 화면 캡처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LOONA) 김립이 귓가를 사로잡는 달콤한 목소리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 2라운드에 진출한 ‘풍선껌’은 ‘야발라바히기야 모하이모하이루라’와 준비한 개인곡 무대를 선보이며 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풍선껌’으로 활약한 이달의 소녀 김립은 애즈원의 ‘원하고 원망하죠’를 가창하며 귓가를 사로잡는 고운 음색으로 원곡 못지않는 섬세한 감정 표현을 통해 판정단의 마음을 녹였으며, 위너의 ‘공허해’ 안무를 개인기로 내세워 판정단으로 출연한 강승윤, 김기리와 함께 호흡을 맞춰 사랑스러운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판정단으로 출연한 애즈원의 민은 눈물을 보이며 “가수분들이 저희의 노래를 부르는 것 자체가 늘 감동인데 오늘 풍선껌은 노래까지 잘 부르니까 깜짝 놀랐다. 잊을 수 없는 무대였다.”라고 놀라움을 표했으며, 유영석은 “풍선껌의 노래를 듣고 노래가 진실되니까 완벽함을 이길 수 있는 강한 무기가 될 수 있음을 느꼈다. 나의 표심은 요지부동이다.”라고 극찬을 남겼다.

정체 공개 후 김립은 “복면가왕 출연 확정이 나자마자 멤버들이 ‘가왕 해야지!’라고 부담을 주며 놀렸다. 멋진 선배님께서 가왕을 하고 있기 때문에 저는 준비한 노래를 최대한 많이 보여 드리려고 연습을 열심히 했다.”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립이 속한 이달의 소녀는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으로 빌보드 메인 차트 ‘빌보드 200’ 진입, 빌보드 8개 차트 진입 등 무수한 기록들을 경신했으며 성공적으로 타이틀곡 ‘와이낫?’(Why Not?) 활동을 마무리하여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