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파이터 이대원, 미스터트롯 올하트로 눈도장 쿡!

[나인스타즈=정현정 기자] AFC(엔젤스파이팅챔피언십) 연예인 초대 챔피언 이대원이 ‘미스터트롯’에서 심사위원들로부터 올하트를 받아 ‘트롯파이터’의 실력을 뽐냈다.

지난 16일 방송된 ‘미스터 트롯’에서 영탁의 ‘누나가 딱이야’를 세련된 퍼포먼스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소화한 이대원은 심사위원들로부터 극찬을 받으며 ‘차세대 트롯가수’로 부상했다. 

원곡자인 영탁도 이대원의 뛰어난 실력에 ‘자신보다 오히려 잘부른다’며 엄지를 치켜 세우기도 했다.

이대원은 “첫 경연무대라  긴장을 많이 했지만 실수 없이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며 “더 좋은 무대를 보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돌 출신 파이터인 이대원은 AFC에서 무패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AFC13회 대회에서 중국의 러 웨이동을 상대로 1차 방어전에 성공하며 챔피언의 자리를 지킨 이대원은 7전 7승을 기록하고 있는 중이다.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