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월드투어 ‘ODE TO YOU IN NEWARK’ 성료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Print Friendly, PDF & Email

그룹 세븐틴이 미국 뉴어크에서 월드투어 ‘ODE TO YOU’를 성료하며 북미를 매료시키기 위한 시동을 제대로 걸었다.

세븐틴은 지난 10일 오후(현지 시간) 미국 뉴어크 ‘Prudential Center(푸르덴셜 센터)’에서 월드투어 ‘SEVENTEEN WORLD TOUR ‘ODE TO YOU’ IN NEWARK’를 성황리에 마무리, 완성도 높은 무대와 진정성 넘치는 팬사랑으로 현장을 찾은 관객들과 음악을 통한 깊은 공감을 나눴다.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특히 이날 공연에 앞서 멤버 호시가 준비한 서프라이즈 이벤트는 시작 전부터 축제 분위기를 무르익게 만들었다. 공연장 앞에서 팬들이 랜덤 플레이 댄스를 즐기는 현장에 호시가 깜짝 등장, 다 함께 ‘박수’ 안무를 추면서 즐거움을 나누는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 것.

이후 강렬한 아우라가 돋보인 ‘숨이 차’로 공연의 막을 올린 세븐틴은 ‘ROCK’부터 ‘박수’, ‘울고 싶지 않아’까지 세븐틴표 칼군무의 정석 보여주는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공연 초반부터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는 무대로 현장을 뜨거운 열기로 가득 채웠다.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또한 세븐틴은 이어지는 ‘아낀다’, ‘예쁘다’, ‘어쩌나’ 등 특유의 청량한 매력을 뽐내는가 하면 앙코르곡으로 준비한 ‘HIT’과 ‘아주 NICE’를 부르며 마지막까지 지치지 않는 에너지로 관객들의 흥을 정점으로 끌어올리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TRAUMA’와 ‘칠리’로 힙합의 다양한 색깔을 보인 힙합 유닛과 ‘13월의 춤’, ‘Shhh’로 예술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인 퍼포먼스 유닛, ‘포옹’, ‘몰래 듣지 마요’의 서정적인 곡으로 분위기를 반전 시킨 보컬 유닛까지 각 유닛의 색깔을 확연하게 드러낸 유닛 무대는 공연을 보는 재미를 배가시키기에 충분했다.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무엇보다 이번 공연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펼쳐지는 북미 투어는 지난 2017년에 진행된 ‘SEVENTEEN 1ST WORLD TOUR ‘DIAMOND EDGE’’ 당시 3개 도시에 방문했던 것과 비교해 개최 지역 수가 총 8곳으로 대폭 늘어나 세계로 뻗어 나가는 세븐틴의 글로벌한 위상을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다.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더해 명실상부한 ‘퍼포먼스의 제왕’답게 매 공연마다 수준 높은 퍼포먼스와 무대 매너로 관객들의 마음을 완벽하게 사로잡아온 세븐틴인 만큼 앞으로의 투어를 통해 미국 곳곳을 세븐틴의 물결로 뒤덮을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한편, 세븐틴은 시카고, 댈러스, 휴스턴, 멕시코시티, 로스앤젤레스, 새너제이, 시애틀 등 북미 지역에서 월드투어 ‘SEVENTEEN WORLD TOUR ‘ODE TO YOU’’의 열기를 이어간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