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배우 김준영, KoN(콘), 이준혁, 박유덕, 박정원, 황민수와 HJ컬쳐 한솥밥

김준영.

[나인스타즈=정현정 기자] 뮤지컬 ‘더 픽션’, ‘세종, 1446’ 등을 통해 연기력과 가창력을 인정 받으며 주목 받는 신예로 떠오른 뮤지컬 배우 김준영이 HJ컬쳐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더욱 활발한 활동을 예고 했다.

김준영은 ‘세종 1446’, ‘정글라이프’, ‘더 픽션’, ‘사랑은 비를 타고’ 등의 작품을 통해 대학로에서 활발히 활동해 왔으며 2016 KBS2 드라마 ‘화랑’에도 출연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두각을 들어내며 주목 받고 있는 배우이다.

최근에는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에서 막내아들 알료샤 역에 캐스팅 되며 새로운 변신을 예고하며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HJ컬쳐는 “짧은 시간 동안 가창력, 연기력 등 빠르게 성장하며 가능성을 보여준 김준영 배우와 함께 하게 되었다. 앞으로 기존배우들과 더불어 배우와 작품의 시너지를 통해 관객들에게 울림 있는 배우로 기억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고 전하며 더욱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HJ컬쳐는 뮤지컬 배우 이준혁, 박유덕, 박정원, 황민수를 시작으로 액터뮤지션 KoN(콘)과 김준영까지 전속 계약을 발표하며 공연 제작뿐만 아니라 다양한 배우의 영입으로 영역을 넓히며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