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요일 02:04 오후
3.8 C
Seoul

[SBS 골 때리는 그녀들] 新최강 조합 박선영X서기 등장! 박지성도 놀라게 한 파워력?

날짜: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박소연 기자]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각 팀 에이스로 구성된 ‘블루팀’과 ‘레드팀’의 올스타전 경기가 공개된다.

이번 올스타전은 10명의 감독들을 OB와 YB로 나눠 OB팀이 ‘레드팀’을, YB팀이 ‘블루팀’을 감독하게 된다. 10명의 감독들은 각자의 팀에서 에이스로 손꼽히는 멤버를 올스타전 멤버로 직접 선발했다. 공수 밸런스를 맞춰 선수를 선발하는 레드팀과 달리, 블루팀은 파격적인 공격 축구를 예고하며 공격에 치중된 선수들로 팀을 꾸려 궁금증을 자아냈다.

각 팀의 감독들은 선수들 못지않게 승리에 대한 열망을 내비치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블루팀’의 조재진 감독은 “편하게 다섯 골 차로 이기자!”라는 발언으로 상대팀을 도발했다. 이에 ‘레드팀’의 이영표 감독은 ‘승자독식’을 언급하며, 이번 경기가 무조건 이겨야 하는 경기임을 강조했다.

이날, 특별 해설위원으로 등장한 박지성 위원 역시 ‘감독들이 선수 시절보다 더 큰 승부욕을 보이는 것 같다’며 뜨거운 분위기에 혀를 내둘렀다. 과연 노장의 관록이 빛나는 ‘레드팀’과 젊음의 패기로 가득 찬 ‘블루팀’ 중 누가 승리를 쟁취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레드팀’의 박선영과 서기의 재회 역시 눈길을 끈다. 지난번 승강 플레이오프에서 상대 팀으로 만나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두 사람이 이번에는 같은 팀의 멤버로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것. 빌드업 축구를 목표로 하는 ‘레드팀’은 박선영을 최전방 공격수로 내세우고, 볼 소유 능력이 좋은 서기를 미들 라인에 위치시키는 전략을 세웠다. 날카롭고 정확한 패스를 구사하는 ‘패스 마스터’ 서기 덕분에 박선영은 오로지 공격에만 전념하며 필드 위를 날아다녔다는 후문이다.

골때녀 최연소 멤버인 ‘리오넬 메기’ 서기와 최연장자인 ‘절대자’ 박선영으로 뭉친 영서기 듀오가 32살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팀을 승리로 이끌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승리를 향한 올스타전 두 팀의 불꽃 튀는 대접전은 14일 수요일 밤 9시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Popular

You May Like
Related

한터뮤직어워즈 2022, SF9·위댐보이즈 추가 출연자로 확정!

'30주년 한터뮤직어워즈 2022'가 추가 출연자 라인업을 발표해 케이팝 팬들의 기대감을...

‘더 아이돌 밴드’ 씨엔블루 팀, 연속 1위 거둘까…오늘(7일) 대망의 3라운드 마무리

 ‘더 아이돌 밴드’에서 프로듀서 팀들의 자존심이 걸린 세미파이널 최종...

‘미스터트롯 TOP25 스페셜-못다한 이야기’, 7일 전격 방송! 진(眞) 트리오 박지현-진욱-최수호 포함 최종 25인, 사연 많은 이 남자들을 복습하라!

 지상 최대 트롯쇼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이 1대1 데스매치 미션 마무리와 함께 ‘트롯 히어로즈’...

아이유, 탄산 음료 CF 속 청량감 가득 ‘여신美’ 발산

 가수 아이유(IU)가 펩시 새 CF를 통해 청량감 가득한 여신 자태를...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