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첫 정규 앨범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 쇼케이스 풀스토리

정동원(사진=나인스타즈)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신경화 기자] ‘음악천재’ 정동원이 용산구 이촌동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첫 정규앨범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정동원은 더블 타이틀곡인 ‘잘가요 내사랑’, ‘물망초’와 수록곡 ‘너라고 부를게’는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마스터로 활약한 ‘히트 메이커’ 조영수가 직접 프로듀싱을 맡아 앨범의 퀄리티를 높였다.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만남과 이별 그리고 옛 추억에 관한 서정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다.

타이틀곡 ‘잘가요 내사랑’은 소중했던 이들을 떠나보낸 모든 사람들에게 위로와 아름다운 추억을 떠오르게 하는 곡이다.

더블 타이틀곡 ‘물망초’ 역시 ‘나를 잊지 말아요’라는 꽃말을 지닌 만큼 슬픈 이별을 아름답게 승화시키는 감성적인 곡이다.

수록곡 ‘할아버지 색소폰’은 정동원이 직접 색소폰 연주를 맡았다. 이 곡은 할아버지의 영향을 받아 가수의 꿈을 이룬 정동원의 이야기를 담고 있어 팬들의 공감을 얻어내기 충분하다.

이외에도 이번 앨범에는 ‘내일은 미스터트롯’ 결승전에서 불러 수많은 시청자들을 울렸던 ‘누가 울어’, ‘사랑의 콜센타’에서 임영웅과 듀엣으로 꾸몄던 ‘천개의 바람이 되어’, ‘우리 동네’, ‘너라고 부를게’, ‘먼 훗날’, ‘소녀여’, ‘육십령’ 등 12곡이 담겨 팬들에게 풍성한 귀 호강을 선사할 에정이다.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1년 반이 넘는 시간동안 심혈을 기울여 준비한 앨범이자, 정동원의 첫 정규 앨범이다.

앞서 이번 앨범은 정식 발매 전부터 선주문량 10만 장을 돌파하며 뜨거운 팬덤 화력을 입증한 바 있다. 더욱 성숙해진 보이스와 깊어진 가창력으로 돌아오는 정동원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정동원의 첫 정규 앨범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오늘 17일 오후 6시 공개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