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은 국민가수’, 대한민국 뒤흔들 K-POP 전쟁 본격 발발!

사진 = 글로벌 K-POP 오디션  '내일은 국민가수'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신경화 기자] “당신은 누구의 내일을 응원 하시겠습니까!”

‘내일은 국민가수’가 첫 회부터 각종 신기록을 쏟아내며 화제의 중심에 선 가운데 대한민국을 뒤흔들 실력자가 대거 출격하는 더 강력한 2회를 예고,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TV CHOSUN 글로벌 K-POP 오디션 ‘내일은 국민가수’(이하 ‘국민가수’)는 나이와 장르, 국적, 성별을 불문하고 노래를 사랑하고 무대에 대한 갈망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초대형 ‘대국민 희망 프로젝트’다. 첫 방송부터 최고 시청률 18.0%, 전국 시청률 16.1%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지상파-종편-케이블 채널 시청률 종합 1위를 차지했다. 이런 열화와 같은 인기를 증명하듯 ‘국민가수’ 첫 회 참가자 무대 모습이 담긴 클립 동영상과 각종 커뮤니티 게시물 클릭수가 천정부지로 치솟는 역대급 기록으로 관심을 끌어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 14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국민가수’ 2회 예고편이 공개되면서, 기대감을 더욱 치솟게 만들고 있다. 2회 예고 영상은 일찍이 타 오디션을 평정했던 우승자 및 준우승자들이 등장, 마스터들로부터 “이건 거의 우승잔데?” “저 정도면 횡포다”, “반칙이야!”라며 우려 섞인 탄성을 터지게 했다. ‘슈퍼스타K 3’ 우승자 출신 박광선은 열정적으로 고음을 폭발시켰고, 김국헌은 전매특허 댄스 실력을 선보여 현장을 환희로 물들였다. 여기에 뮤지컬 배우 고은성, 오디션 삼수생 김영흠 등 매력적인 보컬리스트들이 그야말로 칼을 간 무대를 내놓으며 “더 이상의 오디션은 없다”는 극찬을 끌어냈다.

그런가하면 베테랑 참가자들에 대적할 만한, K-POP의 세대교체를 이룰 새 얼굴 역시 등장해 긴장감을 높였다. 보기만 해도 “귀엽다”는 탄성이 절로 터지는 초, 중, 고등부 멤버들이 격렬한 댄스에도 흔들림 없는 가창력이 빛나는 준프로급 실력을 뽐냈는가하면, 매력적인 비주얼로 마스터들의 눈에 올하트를 띄우는 등 현역의 아성을 위협하는 역대급 실력으로 입을 떡 벌어지게 했다. 과연 첫 등장 만에 핫 스타가 된 첫 회의 주인공들에 맞서, 또 한 번의 대파란을 일으킬 주인공은 누가 될 지 귀추를 주목하게 만들고 있다.

제작진은 “첫 회에 이어 막강한 실력자들이 또 한번 속출하면서 짜릿한 반전과 흥을 선사하게 될 것”이라며 “첫 회보다 더욱 강력한 2회가 온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내일은 국민가수’는 쿠팡플레이와 TV CHOSUN 홈페이지를 통해 다시보기가 가능하며. 2회는 14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