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와 아가씨’ 지현우-이세희, 반짝반짝 빛나는 호흡 예고 “기대감 증폭”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최선혜 기자] ‘신사와 아가씨’가 지현우, 이세희의 2인 포스터 2종을 처음 공개하며, 올가을 안방극장을 울고 웃게 할 파란만장한 스토리를 예고했다.

오는 9월 25일(토) 저녁 7시 55분 첫 방송 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연출 신창석 / 극본 김사경/ 제작 지앤지프로덕션)가 지현우와 이세희의 투 샷 포스터를 공개, ‘신사’와 ‘아가씨’의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하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신사와 아가씨’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신사’와 흙수저 ‘아가씨’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2일(오늘) 공개된 포스터에는 지현우(이영국 역)와 이세희(박단단 역)의 그림 같은 투 샷이 담겼다. ‘신사’ 이영국으로 변신한 지현우는 명품 수트핏을 자랑하는가 하면, ‘아가씨’ 박단단으로 분한 이세희는 수수한 옷차림에도 청순한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끈다. 특히 따뜻한 오후 햇살 정원에서 이세희를 흐뭇한 미소로 지그시 바라보는 지현우와, 쑥스러운 듯 시선을 아래로 내린 그녀의 모습은 예비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서로를 마주 보는 ‘눈 맞춤’ 포스터에서는 두 사람의 미묘한 분위기가 이목을 사로잡는다. 지현우의 부드러운 눈빛과 이세희의 밝은 표정이 교차되며 설렘을 전파한다. 동시에 아름다운 인생의 여정기를 그려나갈 이들의 앞날을 예고하는 듯 맑은 날씨까지 더해져 보는 이들을 더욱 빠져들게 하고 있다.

이렇듯 ‘신사와 아가씨’에서 지현우와 이세희는 그 어느 때보다도 반짝반짝 빛나는 호흡을 보여준다. 과연 조각 같은 비주얼의 한 쌍에게 펼쳐질 이야기는 무엇일지 본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다양한 인물들을 통해 인간 세상사에 일어나는 많은 일을 유쾌하고 재미있게 그려낼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는 시청률 50%에 육박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하나뿐인 내편’의 김사경 작가와 ‘비밀의 남자’, ‘끝까지 사랑’ 등을 연출한 ‘미다스의 손’ 신창석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올가을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 ‘신사와 아가씨’는 ‘오케이 광자매’ 후속으로, 오는 9월 25일(토) 저녁 7시 55분에 첫 방송 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