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日 앨범 24H’ 골드디스크 대상 ‘베스트 3 앨범’ 아시아 부문 수상

세븐틴.(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그룹 세븐틴이 제35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에서 ‘베스트 3 앨범’을 수상했다.

15일, 일본 레코드 협회가 발표한 제35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 ‘베스트 3 앨범’ 아시아 부문에 세븐틴의 일본 두 번째 미니 앨범 ‘24H’가 이름을 올리는 눈부신 성과를 기록, 현지에서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세븐틴은 “이번에 정말 영예로운 상을 받게 되어 매우 영광입니다. 저희 세븐틴의 음악을 사랑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더욱 좋은 음악으로 여러분들께 감동을 전하는 세븐틴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하며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내비쳤다.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은 한 해 동안 음반 산업의 발전에 공헌한 아티스트와 작품을 선정해 시상하는 일본의 권위 있는 시상식 중 하나로 지난 1년간 발매된 음반, 뮤직비디오 등의 판매 실적에 따라 각 부문 수상자를 선정한다.

지난해 9월 발매된 세븐틴의 일본 두 번째 미니 앨범 타이틀곡 ‘24H’는 ‘시계의 시침과 분침처럼 서로 다른 길을 걷고 있어도 언젠가는 운명처럼 꼭 만나게 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는 곡으로, 오직 세븐틴만이 할 수 있는 환상적인 퍼포먼스로 유일무이한 무대를 선보여 극찬을 받았다.

더불어 세븐틴은 지난해 4월 발매한 일본 두 번째 싱글 ‘舞い落ちる花びら(마이오치루하나비라) (Fallin’ Flower)’로 빌보드 재팬 연간 싱글 세일즈 차트에서 K-POP 아티스트로는 유일하게 톱10에 이름을 올렸고 일본 두 번째 미니 앨범 ‘24H’로 해외 남성 아티스트 사상 첫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 4연속 1위를 달성, 빌보드 재팬 연간 종합 앨범 차트 톱10에 차트인 하는 등 매서운 기세로 각종 1위를 휩쓸며 일본에서도 변함없는 인기를 과시했다.

이에 오는 4월 21일 발매를 확정 지은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ひとりじゃない)’에 대한 기대감이 최고치에 달한 상황. ‘혼자가 아니야’라는 의미가 담겨 있는 세븐틴의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는 다시 한번 꿈을 향해 출발선에 서는 청춘의 용기와 다짐을 노래한 오리지널 작품으로 또 한 번 전 세계를 달굴 예정이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4월 21일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를 발매하며 4월 27일 일본 온라인 팬미팅과 토크쇼를 개최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