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강승식, ‘온에어-비밀계약’ 주연 낙점…”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준비할 것”

(사진 =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제공)
Print Friendly, PDF & Email

– 강승식, 라이브 시트콤 ‘온에어-비밀계약’ 남주인공 ‘애런’ 역 발탁…첫 연기 도전 나서
– ‘탄탄한 상승세’ 강승식, 성공적인 그룹 활동→드라마 OST·DJ·연기 등 개인 활동 박차 

[나인스타즈=양서영 기자] 보이그룹 빅톤(VICTON) 강승식이 첫 연기 도전에 나서는 소감을 전했다. 

빅톤 강승식은 오는 20일부터 서울 광림아트센터에서 개막하는 라이브 시트콤 ‘온에어-비밀계약’에서 남자 주인공 ‘애런(안두리)’ 역을 맡아 첫 연기 데뷔에 나선다.

강승식은 ‘온에어-비밀계약’에 참여하며 “연기에 첫 도전하게 돼서 걱정도 되지만 새롭고 좋은 기회 주신 팬 여러분께 감사한 마음으로 더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추억 선물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당찬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기존 뮤지컬의 틀을 깨고 라이브 시트콤으로 재탄생한 ‘온에어-비밀계약’은 매회 다른 에피소드로 새로운 스토리를 전개하며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는 인터랙티브 공연으로, 까칠하고 거만한 톱 아이돌 DJ 애런(안두리)과 그의 비밀을 알고 있는 신우리 작가의 코믹 로맨스를 그리고 있다. 

강승식은 그룹 빅톤의 메인 보컬로 2019년 MBC ‘복면가왕’에 ‘다이어리’로 출연해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후 강승식은 ‘그 남자의 기억법’,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등 드라마 OST와 ‘방구석 캐스팅’ 프로젝트 싱글 ‘사계절이 지나도’ 등을 통해 실력파 아티스트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냈으며, 네이버 나우(NOW.) ‘이불킥’ 진행을 맡아 호스트로 활약하는 등 다양한 개인 활동으로 주목 받고 있다. 

2019년 데뷔 3년 만에 첫 음악방송 1위를 거머쥐며 재도약에 성공한 빅톤은 지난해 첫 단독 콘서트, 4주년 기념 팬미팅 등을 성료한 데에 이어, 올초 첫 정규앨범을 발표해 음원과 음반에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탄탄한 상승세를 입증했다. 

강승식이 출연하는 ‘온에어-비밀계약’은 오는 20일부터 서울 광림아트센터에서 열리며, 국내에서는 LG유플러스 아이돌Live를 통해서 무료로 시청 가능하고 해외에서는 V라이브, 라인 라이브를 통한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가 제공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