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을 위로해줄 최고의 작품! 뮤지컬 ‘팬텀’ 압도적 예매율 1위 독주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내달 17일 샤롯데씨어터에서 네번째 시즌의 포문을 열 뮤지컬 <팬텀>이 18일 오후 2시 진행된 1차 티켓예매에서 총 6회차 매진을 기록, 멜론티켓 예매랭킹 1위를 기록했다.

뮤지컬 <팬텀>은 2015년 국내 초연 이후 매 시즌 작품성과 흥행성을 거머쥐며 모든 예술장르를 결합한 종합 예술의 결정판으로서 대중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아왔다. 2021년 3월, 올해 네 번째로 돌아와 다시 한번 전설적인 영광을 재현할 수 있을지 언론과 평단의 귀추가 주목된 바, 이번 첫 번째 티켓 오픈에 수많은 관심이 쏠렸다.

2016년 재연 당시 한국 공연문화 산업에 큰 영향을 끼친 메르스 파동에도 불구하고 독보적인 ‘팬텀 광풍’을 보여줬던 뮤지컬 <팬텀>은 2021년 전례 없는 팬데믹의 장기화 속에서도 티켓 오픈과 동시에 광속 매진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수치로 예매순위 1위를 기록했다. ‘세상이 무너진 이 순간, 너의 음악이 되리라’라는 메인 카피처럼 끝이 보이지 않는 코로나19 어둠 속에 갇힌 이 시기에 모두를 위로하고, 희망과 에너지를 전하는 단 하나의 작품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한편, 금일 티켓 오픈에 앞서 뮤지컬 <팬텀>은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영화를 방불케 하는 화려한 영상미의 캐스팅 영상부터 시선을 사로잡는 역대급 비주얼의 캐릭터 포스터, 애절하고 아름다운 드라마가 담긴 감각적인 스토리 컨셉사진까지 연이어 공개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뮤지컬 <팬텀>은 세계적인 추리 소설가 가스통 르루(Gaston Leroux)의 대표작인 소설 ‘오페라의 유령’을 원작으로 기존에는 몰랐던 ‘팬텀’의 매력적인 스토리와 아름다운 음악, 오페라와 클래식 발레 등 다양한 장르를 만나볼 수 있는 무대예술의 절정으로 일컬어져 왔다. 2021년 뮤지컬 <팬텀>의 전설적인 영광을 재현할 ‘팬텀’ 역으로는 박은태, 카이, 전동석, 규현이, 팬텀의 운명적 상대 ‘크리스틴 다에’ 역으로 김소현, 임선혜, 이지혜, 김수가 이름을 올렸으며, 윤영석, 홍경수, 주아, 신영숙, 최성원, 에녹, 임기홍, 정철호, 김주원, 황혜민, 최예원, 김현웅, 정영재, 윤전일 등 최고의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참여한다. 뮤지컬 <팬텀>은 오는 2021년 3월 17일 샤롯데씨어터에서 개막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