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SBS 연기대상 최우수상 수상

이민호.(제공=SBS)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배우 이민호가 2020 SBS 연기대상에서 판타지 로맨스 부문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이민호는 지난 31일 SBS 상암 프리즘타워에서 진행된 2020 SBS 연기대상에서 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이하 ‘더 킹’)로 최우수연기상 트로피를 거머쥐며 ‘더 킹’의 이곤 역과 함께 한 2020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더 킹’은 이민호의 군 공백기 3년 만의 복귀작이므로, 2016년 SBS 연기대상에서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로 남자 최우수연기상 수상에 연이은 쾌거라 할 수 있다.

이날 이민호는 최우수연기상 수상 뒤 “새해에는 많은 것들이 제자리로 돌아갈 수 있는 한 해가 되길 바란다”라는 말과 함께 “더 킹을 위해서 고생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김은숙 작가님, 정지현 감독님, 스태프분들, 동료 선후배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이어 “새해에는 배우로서 조금 더 좋은 모습, 그리고 많은 분들에게 힘과 위로가 될 수 있는 모습으로 열심히 활동하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2020년 4월부터 약 2달 동안 시청자들의 안방으로 찾아가 강렬한 인상을 남긴 SBS 금토 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연출 백상훈·정지현, 극본 김은숙)는 평행세계 판타지 로맨스를 다룬 작품으로, 이민호의 밀도 높은 열연과 한층 깊어진 캐릭터 소화력이 빛을 발하며 매회 수많은 애청자들을 낳은 바 있다. 하이틴 로맨스물의 정점에 있던 이민호는 황제 이곤 역을 맡아, 대체불가한 황제 캐릭터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인생 캐릭터를 갱신했다는 평을 들었다.

또한, 넷플릭스로 동시 방영된 ‘더 킹’은 전 세계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키며 현재 기록적인 연말 성적표를 거두고 있다. 최근 2020년을 마무리하며 넷플릭스가 공개한 국가별 TOP 콘텐츠 랭킹에서 ‘더 킹’이 미국, 캐나다, 인도, 호주, 태국, 싱가포르, 필리핀, 대만, 나이지리아, 말레이시아 등 10개국에 이름을 올린 것. 드라마 월드 랭킹에서는 TOP100에 진입한 한국 드라마 10편 중 3위에 오르며, 작품의 완성도뿐 아니라 화제성까지 견인하는 글로벌 배우의 저력을 실감케 했다.

지난 10월, 이민호는 글로벌 OTT 서비스 애플TV플러스의 기대작 ‘파친코’(Pachinko) 드라마 캐스팅보드 첫 줄에 이름을 올리며 그의 필모그래피에 또 한 번의 상승곡선이 그려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현재 촬영 중인 드라마 ‘파친코’는 Hollywood Reporter에서 조사한 ‘2021년 가장 기대되는 TV 프로그램’에 이름을 올리며 미국 외신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한국 배우의 주연 낙점 소식까지 더해져 전세계에 다시 한번 이민호 이름 석자를 강렬하게 알리는 중이다. 

앞으로의 활약이 더욱 주목되는 가운데, 이민호는 현재 애플TV플러스 드라마 ‘파친코’(Pachinho) 촬영 중에 있으며 새로운 캐릭터로 시청자들을 만나기 위해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4 33 votes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