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유준상, 액션 연기 위해 체지방 3% 달성한 열정 비하인드 공개!

사진 = jtbc '아는형님', 유준상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기성 기자] 28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의 주연 배우 유준상, 조병규, 김세정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세 사람이 환상의 팀워크를 무기로 예능감을 대방출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유준상은 한층 날렵해진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어 “액션 연기를 위해 다이어트를 했다”라며 “현재 체지방률이 3%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보통 성인 남성의 체지방률에 비하면 엄청나게 낮은 수치를 기록한 유준상의 몸은 형님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유준상은 복근을 공개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사진 = jtbc ‘아는형님’ 유준상 김세정 조병규

이날 유준상은 숨겨진 필라테스 실력을 공개하기도 했다. 특히 각종 기구들을 자유자재로 활용하는 모습에 모두의 박수를 받았다.

한편, 조병규 역시 “유준상 때문에 덩달아 10kg를 빼 현재 몸무게가 55kg다”라고 밝혀 그 이유를 궁금하게 했다. 조병규의 놀라운 다이어트 성과에 특히 강호동은 어안이 벙벙한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조병규는 첫 출연에도 불구하고 기막힌 멘트 타이밍으로 형님들을 쥐락펴락했다는 후문.

유준상과 조병규의 놀라운 다이어트 비하인드 스토리는 28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