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현준 주연 BL 드라마 ‘컬러러쉬’ 캐스팅 확정 및 12월 글로벌 공개

‘컬러 러쉬’ 주연배우 단체사진.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스토리위즈가 (대표 전대진)가  ‘웹소설 기반 원천 IP(Intellectual Property Right, 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영상화 프로젝트를 본격화한다. 그 첫 주자로 드라마 제작사 ‘컨버전스티비’(대표 최정열)와 함께 ‘제2회 블라이스 공모전’ BL(Boys Love, 남성 간의 로맨스를 다룬 장르)부문 수상작 ‘컬러 러쉬’(세상 作)를 선정하여 드라마로 제작한다. 

드라마 ‘컬러 러쉬’는 ‘스토리위즈’와 ‘컨버전스티비’ 가 공동 제작을 진행 중이며, ‘스토리위즈’는 기획부터 제작까지 직접 참여했다. ‘컨버전스티비’는 2013년 국내 최초 웹드라마 ‘러브인 메모리’ 시리즈를 시작으로 ‘악동탐정스’, ‘넘버식스’ , 몽슈슈 글로벌 하우스 등 수많은 히트작을 제작해 온 OTT 전문 제작사이다. 

‘컬러 러쉬’는 신경전색맹으로 세상을 온통 회색 빛으로만 보는 주인공이 운명의 상대를 만나면 강렬한 경험을 통해 색깔이 보이는 현상인 ‘컬러 러쉬’를 겪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다루고 있다. 10대 청소년의 성장 드라마 같은 이야기 외에도 엄마의 실종을 추적하는 미스테리한 내용을 담고 있으며, BL장르를 처음 접하는 독자들도 부담 없이 읽을 수 있는 완성도 높은 작품이다.

이번 ‘컬러 러쉬’ 는. 두 주인공의 감정 표현이 중요한 작품인 만큼, 캐스팅 선정에 많은 공을 들였으며, 원작 이미지에 부합하는 배우들을 성공적으로 캐스팅했다.

세상을 회색으로 보며 살아온 연우(모노)역에는 ‘유준’ 배우가 캐스팅 되었으며, 연우가 ‘컬러 러쉬’를 일으키는 상대역 유한(프로브)역에는 아이돌 ‘더보이즈’ 전 멤버인 ‘허현준’ 배우가 캐스팅됐다. 여기에 연우의 이모이자, 자신의 언니 유이리의 실종을 쫓는 유이랑 역에는 ‘연민지’ 배우가 최종 캐스팅 되었다..

또한, 최근 진행된 대본 리딩 현장에는 모든 배우들이 한 자리에 모여 열연을 펼치며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주인공을 맡은 두 배우는 이미 원작에 대한 철저한 준비를 마치고 대본 리딩에 참여하여 각자 맡은 캐릭터에 순식간에 몰입하여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BL장르, 감성적인 연출, 배우들의 열연으로 완성될 ‘컬러 러쉬’는 이달 중순 크랭크인 후 올해 연말 전 세계 동시 방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스토리위즈 전대진 대표는 “‘컬러 러쉬’를 시작으로 앞으로 자사가 보유한 원천 IP를 웹소설, 웹툰은 물론 영상으로까지 확장함으로써 IP OSMU(원 소스 멀티유즈) 콘텐츠 전문 기업이자 KT 그룹 오리지널 콘텐츠 원천 IP 공급기지로서의 역량을 보여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