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시즌4’ 김선호 “우와, 천재다 천재” 감탄 부른 김종민의 절대음감은?

KBS 2TV '1박 2일 시즌4'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최선혜 기자] ‘1박 2일’ 멤버들이 절대음감의 늪에 빠진다.

내일(15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는 ‘운수대통 복불복 투어’ 특집 두 번째 이야기로 예측을 불허하는 상황을 겪는 멤버들의 박장대소 복불복 여행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아름다운 경치를 자랑하는 금강휴게소에 모인 멤버들이 간만에 여유 넘치는 커피 타임을 갖는다. 이때 커피에 만족하지 못한 멤버들이 휴게소 간식을 걸고 ‘절대음감 게임’을 펼친다고 해 흥미진진함을 안긴다.

특히 김종민은 ‘1박 2일’ 13학년 답게 자신만의 숙련된 절대음감 스킬을 선보여 현장을 박장대소하게 했다고. 김선호는 “우와, 천재다 천재”라고 감탄했다고 해, 모두의 폭소를 자아낸 김종민만의 게임 방법이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하지만 이내 멤버들은 음을 틀리는 평범함을 벗어나 호흡이 딸려 자체 음소거를 하는 신(新)개념 ‘절대음감 게임’을 선보이는 등 창의적인(?) 실패의 늪에 빠진다고. 과연 이들이 선보이는 ‘바보들의 행진’은 어디까지 계속될지 이목이 집중된다.

역대급으로 장시간 펼쳐진 ‘절대음감 게임’ 결과 멤버들이 과연 휴게소 간식을 획득하는 데 성공했을지는 내일(15일) 저녁 6시 30분,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KBS 2TV ‘1박 2일 시즌4’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