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더픽션’ 중국 시장 진출, 오늘 안방 1열서 먼저 만난다

뮤지컬 <더픽션> 공연사진.(제공=HJ컬쳐)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최선혜 기자] HJ컬쳐는 중국 상하이 씨뮤지컬과 뮤지컬 ‘더픽션(THE FICTION)’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며 중국 시장 진출 소식을 알려왔다. 중국 상하이 씨뮤지컬과는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에 이은 두번째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로 오는 12월 상하이에서 공연 예정이다. HJ컬쳐는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의 성공적인 중국 공연 성과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작품 협의를 이어오는 과정에서 최종 계약에 이르게 되었다”고 밝혔다.

공연은 ‘소설 속 살인마가 현실에 나타났다!’는 설정을 시작으로 거짓과 진실, 선과 악, 픽션과 논픽션에 대해 생각하게 하는 작품으로, 정의를 대변하는 살인마가 등장하는 연재소설의 작가 ‘그레이 헌트’, 이 소설을 신문에 연재하게 한 담당 기자 ‘와이트 히스만’, 이 소설대로 살인이 일어나자 이에 대해 조사하는 형사 ‘휴 대커’가 나오는 3인극이다. 살인 사건을 파헤치는 스릴러 전개방식으로 빠른 템포와 중독성 강한 락 비트의 뮤지컬 넘버는 몰입감을 극대화한다.

작품의 메세지는 예상 가능한 살인 사건의 문제 해결이 아니다. 

어둠속에 헤매이던 와이트에게 찾아온 그레이 작가의 소설 속 하나의 단어 한 문장이 와이트에게는 한줄기 희망의 빛이었다는 숨겨진 진실에 대한 이야기로 서로를 위한 진실된 마음 그리고 용서와 화해를 그려내고 있다. 

뮤지컬 <더픽션> 포스터.(제공=HJ컬쳐)

특히 뮤지컬 ‘더픽션(THE FICTION)’은 개발과정이 주목할 만 하다. 2016년 한국콘텐츠진흥원 창작지원프로젝트 ‘데뷔를 대비하라’를 시작으로 2017년 DIMF 창작지원작, 2018년 KT&G상상마당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에 선정되며 매년 끊임 없는 작품개발로 완성도를 높이고 있으며 2019년 한국관광공사 자막 지원작으로 영어, 일어, 중국어 서비스를 제공하며 외국인 관객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국내·외로 대중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뮤지컬 ‘더픽션(THE FICTION)’은 오는 12월 상하이 중국 공연에 앞서, 오늘(3일) 한국관광공사 공연관광 페스티벌 ‘K-뮤지컬 온에어(K-Musical On Air)’에서 만나 볼 수 있다. 

HJ컬쳐는 이를 기념하며 특별한 이벤트로 온라인 적립 및 MD부스를 운영한다. HJ컬쳐의 자체 회원서비스인 ‘HJ멤버십’에 가입 후 온라인 관람 인증을 하면 HJ멤버십 스탬프를 받아 관람을 기념할 수 있다. 또한 HJ컬쳐의 뮤지컬 전문 MD스토어인 ‘문화상회’에서는 뮤지컬 ‘더픽션(THE FICTION)’을 기억할 수 있는OST와 DVD 패키지를 한정기간 동안 할인된 가격으로 만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HJ멤버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해외진출에 성공하며 새로운 한국 뮤지컬의 방향을 만들어낸 뮤지컬 ‘더픽션(THE FICTION)’은 오늘(3일) 오후 8시에 네이버TV와 V LIVE를 통해 볼 수 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