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주찬 “생애 첫 뮤지컬 ‘광염소나타’와 함께 할 수 있어 영광”

주찬.(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 주찬이 ‘광염소나타’의 ‘S’로 관객들과 만났다.

주찬은 지난 16일 대학로 유니플렉스에서 뮤지컬 ‘광염소나타’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주찬은 ‘광염소나타’에서 타고난 천재 작곡가 ‘S’를 연기했다.

이날 주찬은 ‘S’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데뷔 후 처음으로 도전하는 뮤지컬이라고 믿기지 않을 정도로, 풍부한 감정 연기와 깊은 표현력으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골든차일드 메인보컬다운 섬세하고 폭넓은 가창력으로 감탄을 자아내는 무대를 완성했다. 

주찬은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생애 첫 뮤지컬을 ‘광염소나타’와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고, 큰 기대를 안고 뮤지컬을 보러 와주신 팬 여러분들께도 감사하다”라며 “많이 떨리고 긴장도 했지만 ‘S’를 믿고 무대를 마쳤다. 남은 공연도 감성 짙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모든 면에서 성장한 홍주찬을 많이 기대해달라”라고 밝혔다. 

‘광염소나타’는 김동인의 동명 단편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 뒤 파멸이라는 반전을 숨긴 스릴러 장르의 뮤지컬이다.

한편, 뮤지컬 배우로서 첫 단추를 채운 주찬이 출연하는 ‘광염소나타’는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5 1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