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미오 프라텔로’ 이승현-김대현-최석진-김순택-최호승-백기범-정성일-김지온 라인업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 캐스팅.(제공=㈜콘텐츠플래닝)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14일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의 제작사 ㈜콘텐츠플래닝(대표 노재환)이 환상적인 캐스팅 라인업을 발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는 1930년대 뉴욕 맨해튼을 배경으로 마피아의 뒷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2014년 초연에 이어 6년 만에 돌아오는 재연이다. 이탈리아어로 ‘나의 형제’를 의미하는 ‘미오 프라텔로’는 거대 마피아 조직 보스 루치아노 보체티의 아들 치치, 상원의원에 출마한 보체티 패밀리의 일원 써니보이와 그의 자서전을 집필하는 조력자 스티비까지 세 명의 이탈리아 마피아들의 우정과 사랑, 그리고 형제애를 담아냈다.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는 초연 당시 옴니버스 구성으로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향연을 정밀하게 드라마에 접목시켜 마니아 층의 관심을 한 몸에 받은 바 있다. 2020년 한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돌아온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의 배우 캐스팅 라인업에 더욱 귀추가 주목된다.

아버지인 전대 마피아 보스 루치아노 보체티에게 인정받기 위해 섬세한 영혼을 숨긴 채 거친 삶을 살아가는 아들 ‘치치’ 역으로 이승현, 김대현, 최석진이 캐스팅됐다.

뮤지컬 ‘팬레터’, ‘최후진술’ 등에서 다양한 장르의 노래 소화력과 다채로운 연기로 호평을 받은 이승현과 뮤지컬 ‘프리스트’, ‘아랑가’ 등 탄탄한 실력을 바탕으로 관객들에게 사랑 받은 김대현, 그리고 뮤지컬 ‘난설’, ‘미스트’ 등에 출연하며 실력을 인정받은 최석진이 3인3색의 치치를 선보일 전망이다.

써니보이를 동경하며 그를 위해 위인전을 집필하는 보체티 패밀리의 일원 ‘스티비’ 역에는 김순택, 최호승, 백기범이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귀환’, ’호프’ 등에서 활약하며 믿고 보는 배우라는 호평을 받은 김순택을 비롯해 뮤지컬 ‘프리스트’, ‘난설’ 등에서 디테일한 연기를 보여주었던 최호승, 뮤지컬 ‘해적’, ‘랭보’ 등에서 개성 있는 연기로 활약한 백기범은 책임감 강하고, 의리 있는 스티비를 오롯이 표현해낼 예정이다.

상원의원에 출마한 보체티 패밀리의 일원이자 전대 마피아 보스 루치아노 보체티의 아들인 ‘써니보이’ 역으로 정성일, 김지온이 출연한다.

연극 ‘언체인’과 뮤지컬 ‘난설’ 등 무대뿐만 아니라, tvN ‘비밀의 숲2’에 출연해 장르를 넘나드는 선 굵은 연기로 깊은 감동을 전하는 정성일과 뮤지컬 ‘또!오해영’,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등에서 섬세한 감정연기와 감미로운 목소리로 무대를 사로잡은 김지온은 새로운 매력의 써니보이를 그려낼 것이다.

특히, 이번 재연에서는 2014년 초연 당시 독보적인 캐릭터 해석과 밀도 있는 연기로 호평 받았던 ‘치치’역의 이승현과 ‘스티비’ 역의 김순택이 다시 한 번 무대에 올라 전율의 무대를 선사할 전망이다.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는 과거와 현실의 벽을 넘나들며 미처 알지 못했던 진실을 파헤치는 치밀한 서사를 가진 만큼, 대망의 재연 무대에 오를 실력파 배우들의 연기 열전에도 초미의 관심이 모인다.

한편,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는 오는 9월 29일 드림아트센터 1관 에스비타운에서 공연된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