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놈이 그놈이다’ 윤현민-서지훈, 별안간 알콩달콩 모드에 황정음 좌불안석

제공: 아이윌미디어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김동훈 기자] 황정음이 윤현민과 서지훈 사이에서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한다.

오는 13일(월)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그놈이 그놈이다’(연출 최윤석, 이호 / 극본 이은영 / 제작 아이윌미디어)에서는 황정음(서현주 역)과 윤현민(황지우 역) 그리고 서지훈(박도겸 역)의 묘한 식사자리를 공개해 흥미를 자극한다.

최고 시청률 5.6%로 월화극 1위에 오른 지난 방송에서는 웹툰 기획 팀장 서현주(황정음 분)의 스펙타클한 계약기가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웹툰 작가 박도겸(서지훈 분)의 손을 잡고 우여곡절 끝에 황지우(윤현민 분)가 대표로 있는 선우제약 웹툰 개발팀과 계약한 것. 또한 두 남자의 동거 사실을 알게 돼 앞으로의 이야기가 더욱 기대되는 상황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커플 티셔츠를 입고 다정한 기류를 뿜어내는 황지우와 박도겸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은 평소 티격태격하는 것은 물론 은근한 신경전을 벌여왔기에,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된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어딘가 불편한 기색이 역력한 서현주의 표정에서는 묘한 긴장감이 느껴진다. 앞서 현주는 친구 오영은(노수산나 분)에게 황지우가 게이라는 말을 전해 들은 터. 180도 달라진 상황 속에 현주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층 더 가까워진 듯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황지우와 박도겸, 그리고 서현주 앞에 뜻밖의 사건이 펼쳐질 예정이라고. 과연 황지우와 박도겸의 관계가 갑작스럽게 변화한 이유는 무엇일지, 이날 서현주가 마주한 광경은 어떤 모습일지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가 증폭된다.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의 아슬아슬한 식사 자리는 오는 13일(월)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