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X김동현X김재환 “기부도 하고 재미도 주는 ‘텔레그나’ 많이 시청해주어라”

제공=SBS ‘텔레비전에 그게 나왔으면’
Print Friendly, PDF & Email

[나인스타즈=최선혜 기자] 25일(토) 밤 9시에 첫 방송되는 SBS 신개념 PPL 버라이어티 ‘텔레비전에 그게 나왔으면’(이하 ‘텔레그나’)의 출연진들이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텔레그나’를 통해 첫 고정 예능에 도전하는 가수 송가인은 “색다른 느낌과 재미가 있어서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촬영했다”며 “다시 또 출연 하게 된다면 즐겁게 촬영할 것”이라고 말해 ‘텔레그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집사부일체’에 이어 ‘텔레그나’에서도 함께 하게 된 ‘예능대세’ 김동현은 ‘최초의 PPL 예능 도전’이라는 것에 의미를 부여했다. 김동현은 “다른 예능에서는 볼 수 없는 PPL 소재 예능이라 시청자분들이 재미있게 봐주실 거 같다”며 “전무후무할 만한 예능이다. ‘정면승부’, ‘정면돌파’라는 말이 딱 맞는 예능”이라고 말했다.
 
이에 더해 가수 김재환은 “서로를 견제하는 심리싸움과 거기서 나오는 자연스러운 몸 개그가 ‘텔레그나’의 매력”이라며 “진짜 이런 예능은 처음이었는데, 형, 누나들도 정말 재밌었다”고 덧붙여 특유의 ‘막내美’를 보였다.
 
이밖에 송가인은 “PPL 예능이지만, 우리가 열심히 한 만큼 기부금액이 커진다는 것도 정말 ‘텔레그나’의 중요한 관전포인트”라고 덧붙였다.
 
한편, ‘텔레그나’는 ‘PPL도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다’는 색다른 상상력에서 출발한 ‘착한 PPL 버라이어티 예능’으로 개그맨 유세윤을 비롯해 양세형, 장도연 그리고 송가인, 김동현, 김재환이 합류해 유쾌한 PPL 대결을 펼친다. 멤버들은 개인전과 단체전 PPL 대결을 펼치고, 결과에 따라 발생하는 수익금과 PPL 상품은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한다. 25일(토) 밤 9시 첫 방송된다.

음은 텔레그나 출연진 송가인, 김동현, 김재환 1문 1답이다.

Q1) <텔레그나> 함께 한 소감?
송가인 : 예능을 그동안 많이 했던 건 아니지만, 정말 이번 ‘텔레그나’는 색다른 느낌과 재미가 있어서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촬영했다. 다시 또 출연 하게 된다면 너무 즐겁게 촬영할 것 같다.
김동현 : 새로운 도전을 좋아하는 성격이다. ‘텔레그나’는 이전까지 볼 수 없었던 최초의 예능이라고 생각한다.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고 촬영도 독특하면서 너무 재미있었다. PPL 예능이지만 개인적으로 두뇌싸움, 눈치싸움이 더 큰 예능이었다.
김재환 : SBS에서 정말 유명하신 분들과 예능을 하게 되어서 정말 영광이다. 이렇게 몸과 머리를 사용하는 예능을 해보고 싶었는데 불러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촬영하고 보니까 정말 즐거워서 정규 편성되고 나서도 쭉 계속 함께 하고 싶다.
 
Q2) <텔레그나>만의 매력을 꼽아달라.
김동현 : PPL 예능이라는 최초의 시도를 했고, 그 부분이 다른 예능에서 볼 수 없는 부분이라 시청자분들이 재미있게 봐주실 것 같다. PPL이라는 것이 방송에 필요하면서도 시청자분들께는 조심스럽게 보여줘야 되는 부분인데, 이 부분을 정면승부하면서 보여드리는 거라 어떤 반응이 있을지 기대가 된다.
김재환 : 저는 서로를 견제하는 심리싸움과 거기서 나오는 자연스러운 몸 개그가 ‘텔레그나’의 매력이라고 생각한다.
송가인 : 또 우리가 열심히 한 만큼 기부금액이 커진다는 것도 정말 중요한 포인트다.
 
Q3) <텔레그나> 속 기억에 남는 촬영 에피소드가 있다면?
송가인 : ‘도둑이 제 발 저린다’라는 말이 있듯이 미션을 몰래 몰래 수행하려고 하니까 촬영 내내 다리에 힘이 다 풀리고 심장이 덜컹했다. 그러던 중 재환이에게 들켜서 내 PPL 제품을 던지고 말았다.(웃음)
김동현 : 나도 PPL 해야 하는 어떤 제품이 있었는데, 날이 엄청 추웠음에도 몇 번이나 시도하고, 또 속았던 부분이 있다. 가장 기억에 남는다. 본방으로 확인해달라.
김재환 : 내 PPL 미션도 정말 쉽지 않았지만 무엇보다 형, 누나들의 미션을 알아내는 것이 흥미진진했다. 그 과정에서 형, 누나들이 정말 재밌었고, 한편으로는 훈훈하고 따뜻했다.
 
Q4) 앞으로 본인이 자신 있게 할 수 있는 PPL 제품을 꼽는다면?
송가인 : 음식으로 먹는 미션을 한다면 정말 자연스럽게 잘 할 수 있다.
김동현 : 안마기나 건강관련 용품, 식품은 자신있다.
김재환 : 축구공, 악기, 약품 잘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Q5) 시청자 분들께 남기는 본방사수 코멘트
김동현 : 전무후무할 만한 예능이 생겼다. ‘정면승부’, ‘정면돌파’라는 말이 딱 맞는 예능이다. 독특한 예능, 참신한 예능이 궁금하시다면 꼭 본방사수 하셔야한다.
김재환 : 진짜 이런 예능은 처음 봤다. 정말 웃기고 재밌으니까 많이 관심 가져주시면 좋겠다. 예능이면 예능, 음악이면 음악, 따듯한 가족 같은 분위기에 웃음까지 모두 다 책임져드릴 수 있다. 모두 본.방.사.수!
송가인 : 시청자 여러분, 기부도 하고 재미와 웃음을 주는 의미 있는 예능 ‘텔레그나’ 방송 많은 시청해주어라~~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